커뮤니티
  • 협회소식
  • 갤러리
  • 정회원 교류

정회원 교류

> 커뮤니티 > 정회원 교류

제목 [와인이야기] 투자자들, ‘신의 물방울’ 와인 투자 열기 후끈…샤토 라투르 한 병에 4300만원 등록일 2015.02.19 16:57
글쓴이 김민경 조회/추천 695/30

 

투자자들, ‘신의 물방울’ 와인 투자 열기 후끈…샤토 라투르 한 병에 4300만원

한동안 찬밥 신세였던 ‘신의 물방울’ 와인 시장이 달아오르고 있다.

영국의 국제경매업체인 본햄스에 20세기 최고의 걸작으로 꼽히는 1945년산 샤토 라투르, 샤토 무통 로칠드가 경매에 출품됐다고 블룸버그가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각 제품의 경매 출품가격은 샤토 라투르가 2만5000파운드(약 4300만원), 샤토 무통 로칠드가 6000파운드(약 1000만원)로 각각 책정됐다.

1945년산 샤토 와인은 세계 2대 경매회사 중 한 곳인 크리스티의 와인부문 설립자 마이클 브로드벤트가 자신이 꼽은 ‘빈티지 와인 15선’에 포함할 만큼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이번 경매는 ‘샤토’ 브랜드로 유명한 보르도 와인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보르도 와인 가격은 지난 2011년 이후 급락세를 보이다 최근 두 달 사이에 급등했다. 같은 기간 투자가치가 있는 와인 100개 가격을 가중 평균한 리벡스(Liv-ex)100 와인지수가 40%나 급등한 것도 이 같은 열기를 반증한다.

본햄스의 리차드 하비 와인부문 대표는 블룸버그와의 인터뷰를 통해 “아이콘과 같은 와인은 사람들로 하여금 소유해야 한다는 생각이 들게끔 한다”고 말했다.

출처 : 이투데이

김상현 (2015.03.02 16:14)
라뚜르라... 언젠가는 마셔보겠죠?^^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